2022.07.21 | 조회 31,297
0
하얀 풍경과 빌딩

페이지 정보

본문

눈이 펑펑 내리던 12월에 그렸던 작품입니다.
저는 사실 겨울을 제일 좋아합니다.
몸에 열이 많아 여름에는 작업을 하기 너무 힘들고 지칩니다.
저는 사계절 중에 겨울만 기다려집니다.
반짝 반짝하게 조명이 걸린 겨울의 풍경을 보기만 해도 피로가 녹는 듯한 기분이 든답니다.
하얀 풍경과 빌딩 관련제품
제이비 한 (jbjbdraw)
아름다운 자연물로 눈을 즐겁게 하여 메마른 감성에 힐링을 불어넣고 싶은, 또 넣어드리고 싶은 작가 제이비입니다.
작품수
44
제이비 한님의 다른 작품들
댓글 작성을 위해서는 로그인을 해주세요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